우리집 강아지 꿀이 근황


안녕하세요!
저는 10개월 된 말티즈예요.
이름은 꿀이예용

원래 남잔데.....중성화수술을 해서...허허
그이야기는 이쯤 해두죠.


이건 제가 완전 애기 때 사진이예요. 리즈시절이죠?
이땐 자도자도 계속 잠이왔어요...zzz



지금은 이렇게나 컸어요.
폭풍성장이져??? 그래도 매일매일 리즈 갱신이예요!

저 침대는 우리 주인침댄데 라텍스가 깔려있어서 그런지
어우 너무 푹신하고 딱 뛰어놀기 좋아요 헤헤.


저는 주인이랑 여기저기 많이 다녀요.
케이티엑스도 꽤 많이 타봤어요.
아근데 내머리...너무 산발이다...
빗질 좀 하고 찍지 아놔..


진짜 빗질 좀 해줘... 왜이래 사진이.
그래도 귀엽긴하지만 뭐 허허


<


">

원래는 이렇게나 더 이뻐요.
포샵하나도 안한 실사예여.
청순하게 나왔져??><


아 잠시만 포즈랑 표정생각안했어 아직 찍지망.



지금 예민하니까 찍지마.



아 또 찍냐..?



전 얼마전에 6종보통운전면허를 따서,
운전좀해보려구요.



아...근데..차키 개집에 나두고 왔네....



할수없이 운전은 주인시키고 저는 편안하게 바람쐬는중
률루랄라~~~~



하얀천과 바람만 있으면 어디든 갈 수 있어.




집에와서 밀린 업무도 급하게 끝내고.
지긋지긋한 월요병.


제가 업무하는 사이 주인이 침대에 홀랑 누워버려서
이럴땐 마구마구 괴롭혀줘요 헤헤.



그러다 저도 주인옆에 누워서 곯아떨어진답니다.
아 두명이랑 같이 자려니 좀 좁다...
여러분들도 굿밤되세여.


덧글

  • 2015/06/08 18:41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08 18:41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08 18:42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09 02:17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09 08:4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