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베 산책 just travel



교토에서 고베로 넘어왔다
오사카는 왠지 사람들이 많을 거 같아서
고베에 숙소를 잡았다
고베가 오사카보다 숙소 가격도 저렴하구
시설도 좋아서 만족


세균맨 여친이 반겨주는 오사카




급하게 들어가서 먹었던 점심


일본와서도 여전히 스벅사랑 실천중
프리퀀시로 벌써 다이어리 3개 받고도 남았다..


오사카에서 유명하다는 551호라이


욕심내서 많이 시켜서
욕심내서 많이 먹었다
짱맛


이정도면 라떼 중독이다..



부시시한 모습으로 내려와서 먹는 조식이란 꿀맛


요즘 핫하다는 오렌지스트리트에 있는 카페


커피보다 피자가 더 맛있었다


평일 오전에 이렇게 카페에 앉아서 부리는 여유는
어떤 것과도 바꿀수가 없지





백화점 식당가에서 일본 현지 아주머니들이 제일
많은 곳으로 들어갔다


생각만큼 별로 였지만 든든했던 한끼


어눌어눌한 일본어로 주문을 하니 친절하게 웃으시면서 비가 오니 그림까지 그려주셨다


여행이 끝나지 않았는데 돌아가서의 해야할 일들을
걱정하는 것과
여행이 끝났는데 일상에서 지난 여행을 곱씹는 것 같아 조금 미련하다 내가
















오렌지 스트리트에서 가장 조용했던 카페


편집샵이랑 카페가 같이 되어있어서 쇼핑도 하고
커피도 마시고 일석이조






























여행이 이렇게 또 끝이났다.
또 다른 여행을 준비하는 설레는 마음과
당분간은 일에 전념 해야하는 한숨이
동시에 자리잡는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